Viewing Room Main Site
Skip to content

***Reservation link: url.kr/kb859s



페피 보트로프: 검은 나사
Peppi Bottrop: schwarze schraube deutschland

February 17 – March 20, 2021 | PKM+
서울 종로구 삼청로7길 40 | T. 02 734 9467


PKM 갤러리는 독일의 주목받는 신예 작가 페피 보트로프Peppi Bottrop, b.1986의 개인전 《검은 나사》를 개최한다. 작가의 신작 10점이 소개되는 이번 전시는 보트로프를 한국에 처음 소개하는 자리이자 그의 아시아 최초 개인전이다.

페피 보트로프는 외부세계의 이미지화 또는 재현이 아니라 인간 내면의 원초적인 충동 그 자체를 캔버스 천과 퍼마셀 보드fermacell board 위에 표출해왔다. 주로 흑연, 목탄, 석탄과 같은 부러지기 쉬운 검정색 재료를 사용하는 그의 작업은 선 드로잉이자 그래피티인 동시에 회화이며, 때로는 벽에 스테이플러stapler로 고정함으로써 쉽게 걸리는 납작한 조각이다. 장르 간의 구분을 넘어서듯이, 프레임을 최소화하여 주변부와의 경계를 지운 그의 작품들은 관람객이 거니는 공간과 유기적으로 연결된다.

화면 위 검댕과 그을음들은 작가의 직감적인 액션과 그것들의 서로 다른 속도로부터 비롯된 것인데, 이는 보트로프가 태어난 석탄 광업의 지대, 루르Ruhr 지역에의 추억을 연상시킨다. 이제는 퇴화되어 버린 독일 서부 공업 도시에 대한 경험과 기억을 바탕으로 작가가 체감한 교차와 단절이 천 위에 그대로 드러나고 있는 것이다. 역사는 직선이 아닌 나선형으로 흐르고, 어떤 것은 잊혀지는 반면 다른 것은 간직되며, 과거의 시간은 기억 속에서 천천히 또는 빠르게 지나간다. 그의 작업은 이처럼 불규칙한 유년기의 시공간을 그린 정신적인 지형도와 같다.

한편 신경 세포의 시냅스synapse처럼 접합되거나, 집중 포화하거나, 뚝뚝 끊어지거나, 비워져 열린 그의 리드미컬한 화면은 축약어로 이루어진 작품 제목과 매치된다. 얼기설기 뒤얽힌 다발적인 선들의 종적은 윙윙거림과 먹먹함이 공존하는 불협화음의 악장인 동시에 언어 이전의 본능적인 현장이다. 그 마비와 전율의 순간을 관객들은 직관적으로 체험하게 되는 것이다.

보트로프는 뒤셀도르프 쿤스트아카데미Kunstakademie Düsseldorf에서 새로운 추상의 거장 알베르트 올렌Albert Oehlen의 제자로서 아카데미브리프Akademiebrief와 마이스터슐러Meisterschüler를 취득했다. 독일 헤펜하임 미술협회Kunstverein Heppenheim, 요셉 알버스 미술관 쿼드라트Josef Albers Museum Quadrat, 로스앤젤레스 마르시아노 아트 파운데이션Marciano Art Foundation 등의 유수 미술단체 및 베를린, 쾰른, 브뤼셀, 마드리드, 오슬로 등지의 저명 갤러리에서 개인전·이인전을 개최했다. 더불어 독일 함부르크 미술관Deichtorhallen Hamburg, 비스바덴 미술관Museum Wiesbaden, 켐니츠 미술관Kunstsammlungen Chemnitz, 밀라노 카리에로 파운데이션Fondazione Carriero 등의 주요 그룹전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활동 범위를 크게 넓혀가고 있다.



 

Peppi Bottrop: schwarze schraube deutschland

February 17 – March 20, 2021 | PKM+
40, Samcheong-ro 7-gil, Jongno-gu, Seoul | T. 02 734 9467


PKM Gallery is pleased to present an exhibition by a rising young German artist Peppi Bottrop. The exhibition, comprised of the artist’s ten new paintings, will be the first time to introduce him in Korea and his first solo show to be held in Asia.

Rather than visualizing or representing the reality, Peppi Bottrop expresses the primitive clash per se occurred within the human mind on canvas or fermacell board. Using brittle and black materials such as graphite, charcoal, and coal, Bottrop’s works can be line-drawings, graffiti, paintings, or sometimes flat sculptures that can easily be fixed on walls with staplers. Like transcending the classification of genres, the artist removes the surrounding borders by minimalizing the use of frames, thus allowing the works to be intimately connected to the exhibition space itself.

The soot and black smudge on the surface of the canvases are the traces of Bottrop’s intuitive actions in different speeds, which are reminiscent of the Ruhr region, the center of coal-mining industry where the artist grew up in. The connection and rupture the artist had encountered based on his experiences and recollection of the frayed industrial area of western Germany are transcribed on the canvases. History moves not in linear but in spiral; some are forgotten while some are remembered; the moments from the past moves either slow or fast in our memories. Thus, Bottrop’s paintings are psychological maps that captures the scattered time and space of his childhood.

Meanwhile, his rhythmical surfaces of synaptic strokes that are combined, overcrowded, disconnected, or left vacant resonate with the paintings’ titles that are in abbreviation. The presence of the entangled and sprawled strokes is not only a cacophonous music of buzzing and deafening noise but also a primitive scene before the existence of language. Laid in front of his paintings, the viewers will experience both the sense of quietness and liveliness that co-exist in his works. 

Peppi Bottrop studied under Albert Oehlen, a master of abstract expressionism, at Kunstakademie Düsseldorf and earned an Akademiebrief and Meisterschüler. He has held solo exhibitions and two-person shows at various prominent institutions such as Kunstverein Heppenheim (Heppenheim, Germany), Josef Albers Museum Quadrat (Bottrop, Germany), Marciano Art Foundation (Los Angeles, US), and at galleries located in Berlin, Köln, Brussel, Madrid, Oslo. The artist is expanding his field of activity by participating in various group exhibitions including the Deichtorhallen Hamburg (Hamburg, Germany), Museum Wiesbaden (Wiesbaden, Germany), Kunstsammlungen Chemnitz (Chemnitz, Germany), and Fondazione Carriero (Milano, Italy).

Back To Top